세계로컬신문은 지방자치시대의 정착을 위해 노력하며 인터넷신문의 윤리 강령을 준수합니다.


세계로컬신문은 기존 중앙일간지의 특성과 한정된 지면으로 지역소식을 상세히 보도하기 힘든 구조에서 세계일보가 창간당시부터 지금까지 유지하고 있는 세계일보 조사위원(시민기자, 리포터)들과 세계로컬신문 전문기자들이 협업하여 지방정부의 정책과 행정 등을 소개하고 견제하며 올바르고 정확하게 독자들의 알권리를 위해 세계일보 자매지로 창간했습니다.


세계로컬신문은 특히 중앙정부에 비해 상대적으로 미디어에서 소외되고 있는 지방정부의 소식을 집중보도함으로써 매스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역할하고 있습니다.


세계로컬신문은 전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5000여명의 세계일보 조사위원(리포터)들을 통해 지역사회의 다양한 지역현안과 전국 방방곡곡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반영해 보도하고 있으며 양질의 소식은 본사 및 주재기자가 추가 또는 심층 취재하여 신문지면에 반영하고 인터넷신문에도 보도하고 있습니다.


특히 지방자치단체장중 도지사, 광역시장, 시ㆍ도 의회의장의 파워 인터뷰를 통해 지방정부의 자세한 정책을 소개하고 시ㆍ군ㆍ구청장등의 ‘자치단체장에게 듣는다’ 인터뷰에서는 풀뿌리 기초단체의 행정 등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