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img

구민과 약속은 금과옥조처럼 귀히 여겨주길
최근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 전·현직 공무원들을 동원해 입당원서를 받고 있는 것에 대해 공무원들의 불만이 비등하고 있어 관련 제보와 함께 검찰에 고발하려는 움직임까지 있다고 한다.지난 지방선거에서 구민들을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하더니 당선 후에는 임기를 모두 ... 2019.07.18 [편집부 기자]

thumbimg

소만큼 닭만큼
며칠 전 초복, 마른 장마 속 희생제물로 올라온 닭을 먹었다. 그런데 맛이 별로였다. 바로 전날 읽은 책 탓이었을까? 한원채씨 책에 나온 닭이야기 때문에?한원채씨는 북에서 지식인으로 많은 활동을 하며 살다가 1999년, 자유를 찾아 가족들과 국경을 넘었다. 중국에서 얼 ... 2019.07.18 [편집부 기자]

thumbimg

가정폭력 인한 학대…남의 가정사로 생각해선 안돼
가정폭력은 가족 구성원간 신체적·성적(性的)·재산적인 피해를 수반하는 모든 행위로, 의도적으로 물리적인 힘을 사용하거나, 정신적인 학대를 통해 고통을 주는 행위다. 여기에는 신체적 폭력이나 언어적 폭력 또는 성적인 학대 모두를 포함한다.가정폭력은 협박이나 정서적 학대· ... 2019.07.16 [류종민 기자]

thumbimg

황의조와 보르도 만남은 선연(善緣)이다
한국 대표팀에 유럽파 공격수가 또 한 명 탄생했다. 아시안게임에서 와일드카드로 깜짝 발탁돼 금메달의 주역이 되며 팬들을 즐겁게 해줬던 황의조가 주인공이다.리그앙(프랑스)의 지롱댕 보르도가 황의조의 이적을 공식발표했다. 이적료가 공식적으로 밝혀지진 않았지만 약 200만유 ... 2019.07.16 [최경서 기자]

thumbimg

[ET단상] 작은 그릇에 많은 물을 담을 수는 없다
구청장이 국회의원에 출마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나는 이러한 현상에 반대하지는 않는다.하지만 구청장의 임기는 4년인데, 임기 4년을 모두 채우지 않고 1년 후 바로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출마하는 것은 도리에 어긋나는 처사라고 생각한다.구청장의 임무는 광역자치단체장과는 달 ... 2019.07.15 [편집부 기자]

thumbimg

걷기 운동으로 건강을 지킨다(?)
건강을 위해 운동을 많이 한다. 시간과 장소의 제약으로 인해 대단한 운동은하지 못해도가급적 걷기 운동만이라도 하려고 한다.그런데 사람들 걷는 모습을 보면 대부분 아니 거의 모두 땅을 내려다 보며 걷는다. 건강을 위해 걷다가 되레 건강을 해칠까 우려되는 모습이다.걷는 것 ... 2019.07.10 [편집국장 기자]

thumbimg

‘The Family’, 신성한 이데올로기
완벽한 가정을 꿈꾸었다. 그게 전부다. 신성한 가족을 위해 방해가 되고 문제가 되는 것은 모두 제거했다. 이렇게 노력해 소원을 이뤘는데 범죄자가 됐다. 완벽한 최고인 가정을 갖고 싶은 마음이 문제였다.이 여성은 이렇게 항변할 것이다. 어렵게 이룬 소중한 가정을 지키고 ... 2019.07.05 [편집부 기자]

thumbimg

아르헨 국가대표 리오넬 메시
[세계로컬타임즈 최경서 기자] 축구계에는 인간의 한계를 뛰어넘어 ‘신의 경지’에 올랐다는 의미로 이른바 ‘신계’라 불리는 선수가 2명 존재한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다. 누가 더 뛰어난 선수인가에 대해서는 약 10년 가까이 결판이 나 ... 2019.07.04 [최경서 기자]

thumbimg

[ET단상] 중고차 매매 시장, 동반성장 전략이 필요하다
중고차 매매업에 대기업 진출은 몇 가지 측면에서 문제 소지가 있다. 막대한 자금력을 앞세운 대기업이 골목상권뿐 아니라 중고자동차매매업까지 진출하면 논란이 커질 수밖에 없다.최근 사회 곳곳에서 대기업의 무분별한 내수시장 진출로 몸살을 앓고 있다. 기업형 슈퍼마켓(SSM) ... 2019.07.04 [편집부 기자]

thumbimg

강원FC의 ‘빅 이닝’
‘0-4 → 5-4‘강원FC가 지난 포항 스틸러스전에서 이뤄낸 기적이다. 후반 25분까지 0-4의 스코어로 끌려가던 강원FC가 승리를 위해 필요했던 시간은 24분(추가시간 포함)이면 충분했다.빅 이닝(big inning)이란 야구 용어로, 한 이닝에 경기의 승패를 가르 ... 2019.06.25 [최경서 기자]

thumbimg

관중(管仲)의 고백
놀라운 정책으로 천하 사람들을 끌어모은 나라가 있다. 약 3천년전 춘추시대 제나라다. 탁월한 정치를 베풀어 물 흐르듯 사람들이 자연스레 몰려와 파도를 이룬 곳이다. 관중(管仲)과 환공(桓公)의 제(齊)나라는 춘추(春秋) 초기 사람들에게 꿈의 나라였다. 그러기에 관중은 ... 2019.06.21 [편집부 기자]

thumbimg

우연과 공감대의 필연성
“우리 만남은 우연이 아니야~”많은 사람이 알고 있는 가요의 노랫말 일부다. 우연은 ‘예기치 않게 일어난 것’을 가리키는데 이에 대해 많은 정의가 있지만 여기서는 말 그대로 ‘예기치 않게 일어난 일’인데 알고 보니 이를 가장한 ‘우연 아닌 우연’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 2019.06.19 [편집국장 기자]

thumbimg

책 읽기의 고통스러움과 토론의 어색함
1981년 미국의 음악전문채널 MTV는 개국과 동시에 버글스의 ‘Video Killed The Radio Star’를 전면에 내세우면서 보는 음악에서 듣는 음악의 시대가 됐다고 선언했다.2019년 현재, 유튜브를 비롯한 다양한 비디오 제공 매체는 독서라는 행위를 죽여 ... 2019.06.11 [편집부 기자]

thumbimg

핵심은 공격 아닌 수비다
한국 축구는 현재 손흥민 선의 '투톱 파트너' 찾기에 열중하고 있다. 손흥민의 주 포지션은 윙어지만 소속팀인 토트넘에서 해리 케인과 투톱으로 출전했을 때도 좋은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비교적 윙어 자원이 많은 한국 대표팀에서는 손흥민을 최근 투톱으로 기용하 ... 2019.06.11 [최경서 기자]

thumbimg

중고차 성능검사 책임보험제 무엇이 문제인가
중고자동차 시장이 신차 수요 약 180만대의 2배 가까운 연간 360만대를 넘어섰으며, 거래금액도 35조원 대에 이를 정도로 커졌다.이처럼 중고자동차 시장이 외형적으로 성장하고 매매업자의 자구 노력으로 거래 질서 및 서비스 등이 개선됐지만 여전히 소비자들은 중고차에 대 ... 2019.06.05 [편집부 기자]

thumbimg

토트넘, ‘0입’이라 대단했고 아쉬웠다
토트넘 핫스퍼(이하 토트넘)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홈구장인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지난 2일펼쳐진 UEFA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에서 리버풀에 0-2로 패하며 준우승에 그쳤다.토트넘은 지난 시즌 이적시장에서 단 1명의 선수도 영입하지 않은, 이른바 ‘0입’의 상태였다. ... 2019.06.04 [최경서 기자]

thumbimg

[보험과 생활] 소비자가 이기는 보험
우리나라처럼 보험 가입률이 높은 나라도 드물다.그런데도 보험에 대해 물어보면 ‘보험은 어렵다’ 혹은 ‘복잡하다’는 말을 하고는 한다.또한 보상을 받을 상황이 생기면 보험사들은 다양한 이유로 지급을 거절하는 경우도 있다.그렇다면 보험회사가 알려주지 않는 아주 간단한 사례 ... 2019.06.04 [편집부 기자]

thumbimg

[한방칼럼] 침 치료는 어떻게 통증을 줄이나?
중학생 A는 농구공을 잡으려고 점프 후 딛다가 발목이 안쪽으로 심하게 접혀 비명을 지르며 넘어졌다. 친구들이 다가갔을 땐 이미 발목이 부어오르면서 손도 못 댈 정도로 심한 통증을 느끼고 있었다. 회사원 B씨는 전날 저녁 회식에서 술과 삼겹살을 과식해서 소화가 안돼 밤새 ... 2019.05.30 [편집부 기자]

thumbimg

[칼럼] 일자리 만드는 외국인 직접투자 더 확대해야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외국인의 우리나라에 대한 투자는 ‘직접투자’와 ‘간접투자’라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 최근 우리나라에 유입되는 직접투자금액보다 한국 기업이 외국에 직접투자 하는 금액이 세 배나 많다고 알려지고 있다.외국인 직접투자 확대를 위해서는 노동의 ... 2019.05.03 [김영식 ]

thumbimg

[칼럼] ‘강태공’들을 기다리며
중국 역사에서 시대를 낚은 사람이 있다. 바로 강자아(姜子牙)로 불렸던 강태공이다. 성은 강(姜)이고, 이름은 아(牙)이다. 이름 가운데 ‘자(子)’는 존칭이다. 그는 은(殷)나라의 수도에서 소를 팔아 생계를 꾸렸다. 은나라 마지막 왕 주왕(紂王)의 폭정으로 제후들이 ... 2019.04.18 [이효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