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제2호 금연 아파트 지정

3개월 계도기간 후 단속, 과태료 5만원 부과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21-01-23 19:51:5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정읍시 제2호 금연아파트.(사진=정읍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디자인팀)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전북 정읍시 제2호 금연 아파트가 지정됐다.

 

23일 정읍시에 따르면 간접흡연의 폐해 예방과 쾌적한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2018년 첫 금연 아파트를 지정한 데 이어 신기메이플 아파트를 두번째 공동주택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공동주택 금연구역 지정기준은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라 공동주택 세대 중 50% 이상 주민의 동의를 얻어야만 지정된다.

 

신기메이플아파트는 전체 세대의 61.1% 동의를 얻어 복도와 계단, 엘리베이터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이에 따라 아파트 단지 내에 금연 아파트 안내판과 현수막, 스티커 부착, 이동 금연 클리닉 실시, 건강 계단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오는 3월 31일까지 충분한 홍보와 계도기간을 거쳐 4월 1일부터는 아파트 금연구역 내에서 흡연 시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라 과태료 5만원을 부과하게 된다.

 

전자담배 역시 흡연 행위에 포함돼 과태료 부과 대상이다.

 

정읍시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들의 건강증진과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꾸준히 금연사업을 펼쳐나갈 계획”이라며 “지역사회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시민들께서도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