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배 김제시장 “추석 연휴 종합대책 추진 만전”

‘코로나19 예방, 추석 명절 민생안정 종합대책’추진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21-09-15 00:40:2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전북 김제시가 추석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15일 김제시에 따르면 닷새간의 추석 연휴 동안 종합대책 근무반을 편성해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방역·보건·물가·환경·상수도·교통 등 코로나19 예방과 민생분야 대책을 마련해 시민불편을 최소화 한다는 계획이다.

 

쾌적한 환경 제공을 위해 도로변과 터미널, 주요 관광지 등 위생상태를 사전에 점검하고 기동청소반을 운영해 연휴기간에 발생한 생활쓰레기를 처리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김제시는 지난 9일 강해원 부시장 주재로 16개 부서장이 참석한 ‘추석 명절 기간 방역대책 실무회의’를 개최하고 적극적으로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키로 했다.

 

코로나19 의심 신고가 있을 경우 선별진료소 인계, 외부 이용객이 많은 터미널과 김제역에 열화상 카메라 설치, 전담 인력 배치, 고위험시설 점검, 복지시설 방역 모니터링을 추진한다.

 

또한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보건소 등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비상진료체제를 구축함으로써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운영해 의료공백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시민 모두가 일상에 불편함 없이 따뜻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코로나19 예방과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