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병원, 보건복지부 응급의료기관 평가 A등급

대전선병원, 10개 대상 평가지표 중 7개 지표 전국 1위
유성선병원, 7개 대상 평가지표 중 6개 지표 전국 1위
오영균 기자 | gyun507@hanmail.net | 입력 2018-02-07 02:01:4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왼쪽부터) 대전선병원, 유성선병원 전경


[세계로컬신문 오영균 기자] 선병원재단, 대전선병원과 유성선병원이 최근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2017년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각각 A등급을 받았다.

대전선병원은 평가 대상 10개 지표 중 7개 지표에서 전국 115개 기관 중 1위를 차지했다.

영역별로는 안전성 영역 3개 지표구분 중 3개 지표(안전관리의 적절성, 전원의 안정성, 중증응급환자 진료의 적절성), 효과성 영역 2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응급시설의 운용의 적절성), 환자중심성 영역 2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이용자 편의성), 적시성 영역 1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응급실 운영의 효율성), 공공성 영역 1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응급의료정보 신뢰도)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유성선병원은 평가 대상 7개 지표 중 6개 지표에서 전국 256개 기관 중 1위를 차지했다.

영역별로는 안전성 영역 2개 지표구분 중 2개 지표(안전관리의 적절성, 전원의 안정성), 효과성 영역 2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응급시설 운용의 적절성), 환자중심성 영역 2개 지표구분 중 2개 지표(이용자 편의성, 환자 만족도 조사), 공공성 영역 1개 지표구분 중 1개 지표(응급의료정보 신뢰도)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이규은 경영총괄원장은 “위급한 환자들을 치료하고 생명을 지켜주는 곳이 응급실이라는 점에서 병원 정책의 우선순위로 가져간 것이 좋은 평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급성 심근경색, 뇌졸중, 중증외상환자 등을 위한 의료장비와 검사실, 수술실, 입원실을 응급실 내에 전용으로 배치해 즉각 진료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오영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