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 착륙 50주년 ‘QLED 8K로 본 우주’ 영상 공개

삼성전자, NASA 영상 QLED 8K에…우주정거장서 본 지구 등 담아
최경서 | noblesse_c@segyelocal.com | 입력 2019-07-22 08:16: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삼성전자가 달 착륙 50주년 맞아 QLED 8K로 본 우주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삼성전자)

 

[세계로컬타임즈 최경서 기자] 달 착륙 50주년 맞아 삼성전자가 QLED 8K로 본 우주 영상을 공개해 화제다. 


삼성 QLED 8K는 3300만개의 화소를 가진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퀀텀닷 기술을 접목한 TV로 최고 수준의 밝기와 명암비, 실제와 같은 깊이감 있는 색상, 넓은 시야각 등을 구현한 차세대 TV다. 


2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달 착륙 50주년을 기념해 NASA(미국 항공우주국)에서 제작한 우주정거장 영상을 QLED 8K 마케팅에 활용했다.


NASA가 제작한 우주정거장 영상은 8K 해상도로 제작됐으며, 우주정거장에서 바라본 지구의 아름다운 모습과 우주정거장에서 생활하는 우주인들의 모습 등이 생생하게 담겨있다. 


삼성전자는 NASA의 영상과 전직 우주비행사 스콧 켈리와의 대담으로 QLED 8K의 우수성을 전달하는 영상을 제작하고 달 착륙 50주년 기념일인 20일에 이 영상을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스콧 켈리는 이 영상에서 NASA가 제공한 8K 우주정거장 콘텐츠를 QLED 8K TV로 감상하며 “마치 우주에서 내가 경험한 것을 그대로 보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또한 스콧 켈리는 "직접 우주정거장에서 4K 해상도로 촬영한 이집트, 호주 지역의 모습을 QLED 8K TV가 8K 화질로 업스케일링해 원본보다 더 생생한 색감과 깊이감을 보여줬다"며 "삼성의 화질 업스케일링 기능이 우수하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TV는 인류의 역사적 순간과 항상 함께 했다”며 “50년 전 인류가 달에 첫발을 내디뎠듯 삼성의 8K TV 기술로 새로운 화질의 세계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경서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