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협력사 상생 행보…‘최고경영자 아카데미’ 개최

12일 서울 메이필드호텔서…혁신경영 포상·동반성장 모색
김영식 기자 | ys97kim@naver.com | 입력 2019-12-13 09:06:3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LG생활건강은 지난 12일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협력사 대표 등 3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하반기 협력회사 최고경영자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영일유리공업 고영일 대표과 LG생활건강 류재민 전무, 한국에스피아이 방복남 대표, 주풍테크 박춘석 대표, 화인웹테크 장태수 대표, LG생활건강 이문영 구매부문장(사진 왼쪽부터)이 상생 협력을 다짐하는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LG생건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LG생활건강은 협력사들과의 상생을 위한 ‘최고경영자 아카데미’를 열고 동반성장 전략을 모색했다.


13일 LG생건에 따르면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지난 12일 협력사 대표, LG생건 임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하반기 협력회사 최고경영자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이 아카데미는 LG생건과 협력사가 지난 1년 간의 동반성장 활동을 돌아보고 내년 지원 계획을 공유하는 등 상생 협력을 도모하는 자리로, 올해로 36년째 이어지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미래를 위한 중소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이경상 카이스트 교수의 특별 강연이 열렸다. 특강에선 협력사들이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할 수 있도록 IT기술을 접목한 중소기업의 경영 사례를 소개하고 쉽게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이 제시됐다.


이 자리에선 올 한 해 ‘혁신 경영’으로 모범이 된 협력사를 포상하는 시상식도 열렸다. 품질, 납기, 신기술 제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획기적 아이디어로 경영 활동을 수행한 6곳 협력사 사례를 공유하고 상장과 포상금이 수여됐다.


LG생건 협력회 회장인 주풍테크 박춘석 대표는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동반성장 활동을 통해 위기를 넘고 또 다른 성장의 기회를 발견하길 바란다”면서 “LG생활건강과 함께 글로벌 시장을 상대할 만한 잠재력을 끌어올리는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LG생건 관계자는 “소비자로부터 인정받을 수 있는 완벽한 품질의 제품이 아니면 글로벌 시장에서 살아남을 수 없다”며 “글로벌 품질 경쟁력 향상을 위해 협력회사와 긴밀히 협의하고 동반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LG생건은 협력사 성장과 경쟁력 향상을 위한 임직원 역량 개발과 금융 지원, 해외 판로 개척, 기술 협력 등 다양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