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소독자원 총동원 가축질병 차단방역 총력

3월까지 특별방역대책 추진
강석운 기자 | tjrdnsrkd12@naver.com | 입력 2022-01-25 09:18:5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영암군

[세계로컬타임즈 강석운 기자] 영암군은 귀성객들이 대거 이동하는 설 명절을 앞두고 조류인플루엔자(AI)·구제역(FMD)·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주요 악성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한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조류인플루엔자(AI)·구제역(FMD) 발생 가능성이 큰 작년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6개월간 특별방역 대책 기간으로 정해 방역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가축 전염병 발생 대비를 위해 비상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오는 1월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AI 확산방지를 위해 '특별 방역중점 기간으로 지정' 군 자체 보유 소독차량 및 공동방제단 차량 등 소독자원을 총동원해 관내 가금 밀접지역 및 철새도래지, 영산강 주변 소하천 도로에 대해 집중소독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외에도 설 명절 동안 귀성객과 자동차의 이동이 잦은 만큼 고향 방문 시 축산농가 출입을 자제하고, 부득이 축산농가를 방문한 귀성객은 소독 절차를 철저히 이행하는 등 방역관리 수칙을 지켜야 하는 등의 주의 사항도 함께 홍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특별방역 중점기간에 가금류 농가에서는 소독 효과가 높은 오후 2~3시에 매일 소독함과 방역 기본 준수 사항을 철저히 지켜 조류 인플루엔자(AI)가 단 한 건도 추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방역소독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해 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강석운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