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 꿈에그린’ 입주민에 의료서비스 제공

한화건설, 단지에 병원 조성…건강검진 할인 혜택
김정은 기자 | | 입력 2018-11-07 09:20:5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과 서울여성병원 투시도. (사진=한화건설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정은 기자] 11월 분양에 나선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은 여성전문병원과 연계한 다양한 메디컬 서비스를 도입한다.

7일 한화건설에 따르면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은 인천시 미추홀구 주안동 일대에 들어서는 주상복합으로 지하 8층~지상 44층, 4개 동, 전용면적 59~147㎡ 총 864가구로 지어진다.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은 인천을 대표하는 여성전문병원인 ‘서울여성병원’과 연계, 다양한 의료 서비스가 가능한 메디컬 특화 단지로 선보일 예정이다. 단지에 별도의 1개 동으로 조성되는 서울여성병원의 메디컬센터는 지상 3층~14층 규모로 산부인과, 내과, 소아청소년과, 여성외과 등을 비롯해 건강검진센터도 운영할 예정이다.

그에 따라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의 입주민 대상으로 건강검진 혜택을 제공해 사전에 건강을 체크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또한 실제 의료 서비스를 이용할 때에는 의료비 감면 혜택도 누릴 수 있다.

입주민 대상으로 진료비와 입원비 등 할인 혜택이 주어지기 때문에 치료비에 대한 부담을 절감할 수 있다. 입주민들의 연령대에 맞게 성장 클리닉, 성인 건강 강좌 등 다양한 건강 클리닉도 제공할 예정이어서 입주민들의 지속적인 건강관리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병원이 단지 내에 조성된다는 소식에 벌써부터 수요자들의 문의가 급증하고 있다”며 “병원은 입주민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고, 입주민들은 차별화된 의료서비스를 바로 앞에서 누릴 수 있기 때문에 메디컬 특화단지는 고령화 시대에 맞춰 높은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인천 미추홀 꿈에그린은 의료, 문화, 쇼핑이 단지 내 가능한 복합단지이며 인천지하철 2호선 시민공원역이 단지와 직접 연결된 ‘직통 역세권’라는 장점이 있다. 단지 내 복합몰인 ‘아인애비뉴’에는 영화관, 대형서점, 카페, 레스토랑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입주는 2022년 하반기 예정이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정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