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관람 사전 예약 시작

경기도, 15일부터 비엔날레 홈페이지
비엔날레 최초 무료 진행
이호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21-09-15 09:23: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이호 기자] 경기도는 10월 1일 ‘2021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개막을 앞두고 15일부터 관람 사전 예약을 시작한다.


격년 개최로 1991년 시작해 11회를 맞은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국내 대표 도자 전시 행사로, 올해는 코로나19로 현장 전시 관람 인원을 제한하기 위해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비엔날레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으며, 온라인 전시 관람도 할 수 있다. 비엔날레 홈페이지에서는 모든 전시를 온라인으로 제공하며,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장 관람은 10월 1일부터 11월 28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다. 

 

행사장별로 경기도자미술관(이천)은 1일 5회, 경기도자박물관(광주)과 경기생활도자미술관(여주)은 1일 7회 운영한다. 관람 시간대 1회당 제한 인원은 행사장별로 이천 120명, 광주 80명, 여주 65명이다. 

 

시간대별 사전 예약 인원을 제외하고 잔여분이 있으면 현장 방문 관람할 수도 있다.


경기도와 한국도자재단은 코로나19로 지친 관람객을 위로하기 위해 1991년 이래 최초로 입장료 무료를 결정했다. 

 

70개국 1,184명의 작가가 참가한 국제공모전, 한국·네덜란드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국가초청전, 청화백자특별전, 어린이들을 위한 도자전시 등을 누구나 즐길 수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호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