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립 센트럴포레어린이집, 증강현실 활용 놀이공간 운영

아동 호기심 자극
김상우 기자 | samg100@nate.com | 입력 2022-01-25 09:24: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증강현실 체험 놀이공간 운영하고 있다. (사진=안산시)

 

[세계로컬타임즈 김상우 기자] 안산시는 시립 센트럴포레어린이집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증강현실 체험 놀이공간 운영으로 아동들과 학부모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증강현실은 현실의 이미지나 배경에 가상 이미지를 겹쳐 하나의 영상으로 보여주는 기술이다.

아동들은 바다, 우주, 숲속 등 생동감 있게 재현한 가상공간에서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는 놀이활동을 즐길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아동들이 다양한 체험활동이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아동들의 창의력을 향상시키고, 보육프로그램의 질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사진=안산시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상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