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세계인의 날 맞아 다문화 가족에 감사메시지

안정적 생활 위해 외국인 주민 등에 맞춤형 가족지원 서비스 제공
유영재 기자 | jae-63@hanmail.net | 입력 2020-05-22 09:33:2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강화군청 전경. (사진=강화군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유영재 기자] 강화군은 제13회 세계인의 날을 맞아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 가족에게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세계인의 날은 다양한 민족·문화권의 사람들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07년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강화군의 5월 현재 외국인 주민 870명과 다문화 가족은 220세대가 있으며,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강화군은 지역 특성을 고려한 안정적인 가족생활과 강화군민의 사회구성원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외국인과 다문화 가정에 맞춤형 가족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강화군은 올해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운영사업 2억9천8백만 원 ▲다문화가족 특성화 사업 2억1백만 원 ▲다문화가족지원 교류소통공간 운영사업 4천1백만 원 ▲한국어교육 운영사업 2천만 원 ▲다문화가정 지원사업(산모 신생아건강관리사 지원, 결혼이민자 부모 초청, 결혼이민자 통번역서비스) 6천3백만 원 ▲결혼이민자 일자리 지원사업 3천6백만 원 ▲사춘기자녀를 둔 다문화가족캠프와 농어촌총각 장가보내기사업 1천2백만 원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능보강 5천6백만 원 등을 편성해 외국인과 다문화 가정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하고 있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경제·사회·문화 각 분야에서 폭 넓은 활동을 하고 있는 외국인 및 다문화 가정에 감사를 전한다”며 “누구도 차별받지 않고 존중 받으며 행복하게 살 수 있도록 ‘풍요로운 강화’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영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