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하반기 신속집행 상황 최종 보고회

11월 말 72.2%… 연말까지 100% 집행 기대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20-12-03 09:37:4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보령시는 3일 오전에 하반기 신속집행 보고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보령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충남 보령시는 김동일 보령시장과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하반기 신속집행 추진상황 최종 보고회를 가졌다.

 

3일 오전 보령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보고회는 하반기 신속집행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여전히 불확실한 경제 반등을 꾀하겠다는 방침으로, 신속집행 대상액은 1조 1560억 원으로 목표액은 85%인 9911억 원이다.

 

지난달 말까지 8351억 원을 집행해 72.2%의 집행률을 보이고 있으며 연도 말 사업 순기 점검으로 소비 투자 부문 집행 활성화와 이·불용액을 최소화해 집행률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남은 기간 신속집행 제고를 위해 연내 집행이 불가한 시설비 등은 현재 5회 추경을 통해 삭감해 불용액을 최소화하고 연말까지 이월 예정 사업 순기 점검으로 내년도 사업추진에 가속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보령시 관계자는 “앞서 보령시는 코로나19로 둔화한 고용과 지속되는 지역경제 어려움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매월 신속집행 보고회를 개최해 부서별 집행 현황을 분석하고 집행률이 높은 우수 부서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목표를 조기에 달성하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하반기에는 소비·투자사업의 집중관리로 주민 체감 효과를 극대화하고 월별 균형 집행으로 연말 예산집행 쏠림을 방지해 왔으며 국가 추경 반영사업 사전 행정절차 신속 이행 및 추경 성립 전 집행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왔다”고 말했다.

 

한편, 보령시는 대부분 사업이 마무리되는 이달 20일 이전에는 9411억 원을 집행해 목표액 대비 95% 이상을 달성하고 소비 투자 부문은 672억 원을 집행해 목표액 대비 120% 이상 집행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동일 시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물품과 공사 부분 선집행 등 공공부문의 소비 투자를 활성화하고 공공일자리 창출, 도내 관급공사 발주 1위, 보령사랑상품권 발행 등 큰 노력을 기울여왔다”고 전했다.

 

이어 “연말에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소비심리가 더욱 위축될 것으로 내다보고 잔여 사업의 신속한 마무리와 집행으로 선순환의 지역경제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