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사관생도 '조선 수군재건로' 대장정

14일부터 18일까지 해남~진도간 80km 행군 훈련
이남규 기자 | diskarb@hanmail.net | 입력 2018-05-14 09:55:2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신문 이남규 기자] 해군사관학교 생도들이 이순신 장군의 정신을 잇기 위해 '조선 수군 재건로'를 따라 행군훈련을 실시한다.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실시되는 이번 훈련은 해군사관생도 2~3학년 310명과 지원요원 50명이 해남~진도 80km 구간의 조선수군재건로를 행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군은 해군사관학교 생도대 군사훈련처 주관으로 이순신 장군의 나라사랑 정신을 배우고 민초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기 위해 마련됐다.

 

조선수군재건로는 구례-곡성-순천-보성-장흥-강진-해남 우수영을 거쳐 진도까지 450㎞에 이른다.

 

정유재란시 백의종군하던 이순신 장군은 삼도수군통제사로 재수임된 후 우수영 명량대첩지로 44일간 이동하면서 군사를 모집하고 병참 물자를 확보해 칠천량해전에서 전멸한 조선수군을 재건하며 해남 우수영에 이르러 명량대첩이라는 기적의 대승을 만들어냈다.

 

행군은 14일 해남군 송지면 땅끝에서 시작해 송호초등학교에서 첫날 숙영을 하고 땅끝황토나라테마촌, 현산초등학교, 우항리공룡화석지, 충무사, 우수영관광지를 거쳐 진도로 이동한다.

 

행군 구간에는 명량대첩비와 충무공 영정을 모시고 있는 충무사를 비롯해 명량대첩지인 우수영 울돌목, 진도 벽파진 등이 위치해 있다.

 

해남군은 생도들이 장군의 구국정신을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충무사와 우수영관광지에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치해 안내하는 한편 숙영지 개방 등 행군을 무사히 마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남규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