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갑산 상사화 “불타는 정열, 사무친 그리움 ”

영광군,우리 올해 말고 내년에 다시 만나요
이남규 기자 | diskarb@hanmail.net | 입력 2021-09-13 10:10:5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영광군 불갑산 상사화, 불타는 정열, 사무치는 그리움

 

▲ 상사화 꽃 길
 
▲ 사랑실은 상사화 우체통

 

[세계로컬타임즈  글·사진 이남규 기자]

 

상사병 났나봐

보고도 못 보는 아쉬움

사뭇친 그 한이 가슴에 젖어

그 정열 그리움이 마냥 내것인 양

누구라 말할 것 없이 그냥 끌려옵니다.

상사…우리 올해 말고 내년에 다시 만나요.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남규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