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코로나19 안전지킴이’ 선발

코로나19 예방·민생경제 회복·일자리창출 효과 기대
이배연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20-03-26 11:27: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광명시 청사 전경. (사진=광명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이배연 기자] 광명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코로나 19 대응 안전지킴이’ 46명을 선발·배치해 다중이용시설 안전 점검에 나선다.


‘코로나19 대응 안전지킴이’는 종교시설, PC방, 노래방 등 민간다중이용시설 현장을 방문해 시설 운영 현황 확인, 방역활동,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 사회적 거리두기 홍보, 코로나19 관련 소상공인 사업장 피해사례 조사지원 등의 역할을 한다.

광명시는 이번 안전지킴이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부터 시민 안전을 지키는 동시에 시민에게 새로운 일자리를 지원하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지원으로 침체된 민생경제 회복을 돕는 등 세 마리 토끼를 잡을 계획이다.

이에 따라 안전지킴이 사업 참여자 46명을 26일부터 30일까지 모집한다. 

공고일 현재 광명시에 주민등록이 있는 만19세 이상 69세 이하 시민 및 코로나19로 인한 휴·폐업중인 소상공인은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광명시청 누리집 고시 공고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해 관련 증빙서류와 함께 광명시청 일자리창출과에 제출하면 된다. 


안전지킴이로 선발되면 4월 9일부터 6월 30일까지 근무하고 시간당 8,590원 외에 교통·간식비(실외근무자 8,000원)및 주·월차 수당을 받는다. 또한 4대 보험도 가입하게 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19 안전지킴이 사업을 통해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예방하겠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및 실직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민생경제가 빨리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배연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