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세증명서 등 국세증명 14종, 주민센터에서 즉시 발급

발급 서비스 온라인화…자영업자 등 사업자에 도움 기대
이효진 | dlgy2@segyelocal.com | 입력 2019-12-06 11:38: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이효진 기자] 국세청의 납세증명서·사업자등록증명 등의 국세증명을 신청 후 기다리지 않고 즉시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들 서류는 정부24·홈택스를 통해 온라인에서도 발급받을 수 있지만 노인·장애인 등 온라인 사용이 어려운 민원인은 아직도 주민센터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6일부터 주민센터에서 국세증명 14종을 신청 즉시 발급이 가능하게 된다. 

▲ 즉시 발급 가능한 국세증명 14종.

이들 서류는 금융기관 대출 및 건강보험료 조정 신청, 관공서 제출 등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어 연간 발급건수가 3,635만여 건에 달한다.

행안부는 이번 발급 절차 개선으로 민원인들의 시간과 비용이 연간 239억원 가량 절감될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 관계자는 “이번 개선사항은 자영업자 등 사업자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된 제도”라면서, “앞으로도 국민생활 편의를 위해 다양한 정부서비스 혁신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효진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