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소방서,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 홍보

신고자·상황요원 영상통화·문자·앱 의한 신고 가능
이관희 기자 | 0099hee@segyelocal.com | 입력 2020-11-05 12:03:4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119다매체 신고서비스' 홍보 포스터 포스터=안산소방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이관희 기자] 안산소방서는 제73회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아 위급 상황 발생의 경우 다양한 방법으로 119에 신고할 수 있는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 이용 적극 홍보에 나섰다.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는 신고자와 119상황요원간의 영상통화, 문자, 앱에 의한 신고가 가능해 청각장애인 등 의사소통이 어렵거나 음성통화가 곤란한 경우 긴급 상황을 전달할 수 있다.

 

문자신고는 119로 문자를 보내면 신고가 가능하며 사진과 동영상도 첨부할 수 있으며 영상통화 신고는 119로 영상통화를 누르면 상황실과 영상통화가 연결돼 현장의 영상만으로도 신고가 가능하다.

 
스마트폰 앱 신고는 ‘119신고’ 앱을 다운받아 설치 후 신고서비스를 선택해 전송하면 GPS위치정보가 119상황실로 전송돼 신고자의 정확한 위치 확인이 가능한 신고서비스다.

 

소방서 관계자는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으나 아직 활성화 되지 못한 것 같다"며 "지속적인 홍보와 교육을 통해 누구나 쉽고 편하게 119 신고 서비스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관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