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추밭에 ‘엄마닭’ 찾아 나온 병아리들

이경선 기자 | dlrud24@naver.com | 입력 2019-06-14 12:12: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태어난지 보름된 병아리들이 상추 밭에서 엄마 닭을 찾아 다니고 있다. 

 

 

“나온 김에 마실 다니자”며 다른 곳으로 가려는 동생 병아리를 언니 병아리들이 가지 말라고 부르는 듯한 모습으로 병아리들이 서로 다른 방향으로 가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경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