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겨울바다 국제펭귄수영대회 취소

매년 1월 1일 개최 행사…코로나19 따라 일정 연기
김시훈 | shkim6356@segyelocal.com | 입력 2020-12-17 12:37:5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귀포 겨울바다 국제펭귄수영대회 모습. (사진=서귀포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시훈 기자] 서귀포시는 매년 1월 1일 열리는 '서귀포 겨울바다 국제펭귄수영대회'를취소하기로 했다. 

 

국제펭귄수영대회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및 제주의 사회적거리 2단계 격상에 따라 제주도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수차례 논의 끝에 취소를 결정했다. 

이 대회를 주관해 왔던 양광순 서귀포시관광협의회장은 “지난 국제펭귄수영대회는 20회를 맞아 3,000명의 참가자와 800명의 입수자로 성황을 이뤘는데, 내년에는 대회를 열지 못해 아쉽다”며, “코로나19로 행사가 불가능해졌지만, 준비를 철저히 해 향후 변화된 트렌드에 맞춘 관광상품으로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훈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