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위기청소년 지도자 교육…“청소년 피해 최소화”

대구시 수성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성범죄·도박 중독 상담
최영주 기자 | young0509@segyelocal.com | 입력 2019-09-16 12:39:3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대구 수성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2019년 위기청소년 지도자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수성구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영주 기자] 대구시 수성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 성 인권과 도박문제와 관련한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청소년 안전망 연계기관 및 지역 청소년 관련 기관 종사자 65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두 번에 걸쳐 실시한 교육에 수성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직원뿐만 아니라 수성구1388청소년지원단, 수성구정신건강복지센터, 대구아동보호전문기관, 수성구 꿈드림센터, 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북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수지의 집, 수성구 내 12개 초, 중, 고등학교 등 다양한 기관이 참가했다.


최근들어 사이버상에서 벌어지는 성범죄와 도박 중독으로 인한 폐해 등 상담 사례 증가하고 있다.

 

이런 추세에 대응해 각 기관 상담자들의 전문적인 상담 기술을 향상시키고 적극적인 청소년 안전망 기관 간에 상호 연계 가능한 역량을 강화해 청소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개최했다.


이번 교육은 청소년 성 문제 전문가와 도박상담전문가(대구도박문제관리센터)를 초청해 진행하는 등, 다양한 현장사례를 바탕으로 보다 현실감 있고 실질적인 대처방법을 소개하고, 각 기관 상담자들의 상담 개입에 관한 질의응답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수성구 관계자는 "위기청소년이 건강한 청소년으로 회복되기 위해서는 청소년과 가장 가깝게 있는 상담자의 역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지도자 교육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한편, "수성구 관내 연계되는 청소년안전망(CYS-Net)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성구 청소년 안전망(CYS-Net)의 허브역할을 하고 있는 수성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안전망(CYS-Net) 운영은 물론 개인 및 집단상담, 청소년전화 1388, 사이버상담, 긴급구조 및 일시보호, 통합지원(교육, 문화, 법률, 건강, 보호) 등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영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