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 발족식 개최

14일 오전 동국대 본관 4층 로터스홀서
김영식 기자 | ys97kim@naver.com | 입력 2021-09-14 13:16: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왼쪽부터)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건학위원회 상임최고위원 돈관스님, 동국대학교 이사장 성우스님, 윤성이 동국대 총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동국대)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동국대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가 출범했다.


14일 동국대에 따르면 동국대는 이날 오전 본관 4층 로터스홀에서 동국대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 발족식을 개최했다. 지난 4월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건학위원회 출범 이후 동국대학교 법인 산하기관 중에는 동국대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가 처음이다.

건학위원회 발족식은 ▲삼귀의례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건학위원장 격려사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치사 ▲서울캠퍼스 건학위원장 식사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 운영(안) 보고 ▲위촉장 수여 ▲사홍서원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동국대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이하 건학위원회)는 ▲증명 ▲고문 ▲건학위원장 ▲분과위원회(신행/포교, 인재양성, 지속성장, 기금/재정, 글로벌) ▲사무국 등으로 구성됐다.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건학위원회 위원장 자승스님을 증명으로, 고문에는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성우스님이 추대됐다.

위원장을 맡은 윤성이 동국대 총장은 “한국불교의 위기는 곧 불교정신을 건학이념으로 세워진 동국대의 위기이기도 하다”며 “건학위원회 출범이 불교계와 동국대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건학위원회 증명 자승스님은 격려사에서 “숭고하고 아름다운 건학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우리 모두가 마음을 다잡고 새로운 다짐과 함께 한마음 한뜻으로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문으로 추대된 성우스님도 “서울캠퍼스 건학위원회는 동국발전과 불교중흥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여러분은 동국대와 한국불교의 미래가 달려 있다는 책임감을 가지고 충실히 업무를 수행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건학위원회는 앞으로 건학이념 구현을 위한 ▲전략 및 계획 수립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협조 체계 구축 및 지원 ▲성과 관리 등 역할을 수행한다. 이를 위해 동국대는 ▲신행/포교 ▲인재양성 ▲지속성장 ▲기금/재정 ▲글로벌 등 5개 분과위를 구성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