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공약 38% 완료 62% 정상추진…‘시평단’ 검증

매니페스토실천본부, 고양시 ‘2019년 공약실천’ 전국 최우수 평가
김한식 기자 | k44531377@gmail.com | 입력 2020-07-14 13:18: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고양시가 시민평가단 공개모집을 통해 정식으로 구성했다. (사진=고양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한식 기자] 고양시 민선7기 공약사업 총 88건 중 38%(33건)가 완료됐고, 62%(55건)은 정상 추진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같은 결과는 각계각층 시민들로 구성된 ‘고양시 공약사업 시민평가단’이 지난 9일과 13일 상반기 회의를 통해 직접 평가한 것으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완료사업은 총 33건으로, 지난해 말 28건 공약이 완료된 데 이어 올해는 ▲주민참여를 기반으로 하는 민관협치 추진 ▲주민참여예산제 확대 및 내실화 추진 ▲방과후 마을학교, 온종일 돌봄학교 ▲파리기후협약 준수 환경정책 수립 ▲마을 유휴공간 쌈지공원 조성의 5개 공약이 추가 완료됐다.

또한,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의 이행도 기준에 따라 이들 공약 중 청년창업지원센터 설립, 나무권리선언 등 2건은 ‘완료’로, 고양페이 도입, 자전거 안심보험 가입, 공공산후조리 서비스 지원 확대 등 31건 공약은 ‘이행 후 계속’ 공약으로 평가했다.

공약시민평가단은 “공약의 수혜자인 시민이 직접 이행여부를 평가해야 한다”는 기치 하에 고양시가 민선7기 처음 도입한 제도이다. 이 시민평가단 제도를 도입한 지자체들이 상당수 있지만, 대부분 공약실천계획 수립 당시에만 일회성으로 운영하는 데 그쳤다.

그러나 공개모집을 통해 시민평가단을 정식으로 구성했으며, 매년 상‧하반기 회의를 개최해 평가단이 공약 계획수립 뿐 아니라 이행 전 과정을 검증하고 있다. 공약의 이행완료 여부 역시 평가단이 직접 결정한다.

특히, 이번 상반기에는 보다 심도 있는 평가를 위해 공약사업 추진부서가 일부 배석하기도 했으며, 평가단이 각 부서에 직접 개선사항을 요청하기도 했다. 

고양시는 이번 종합평가 결과를 담은 ‘2020년 상반기 공약 추진실적’을 7월 중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하반기 평가 역시 12월에 진행한다.

한편, 고양시는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로부터 ‘2019년 공약실천계획’ 전국 최우수 평가를 받은 데 이어, 올해 ‘전국 기초단체장 공약이행종합평가’에서도 최우수로 선정되며 2년 연속 공약이행 전국 최우수라는 실적을 이뤘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한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