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나노융합 T2B BIZ 포럼’ 큰 호응

전국 100여개 나노기업 200여명 참석
오영균 기자 | gyun507@hanmail.net | 입력 2018-11-07 17:22: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대전시와 산업통상자원부가 함께 추진 중인 ‘T2B활용 나노융합 R&BD촉진사업 포럼에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대전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오영균 기자] 대전시는 나노기업의 성장과 발전을 공유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협력을 모색하기 위한 ‘나노융합 T2B BIZ 포럼’ 개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7일 열린 이번 포럼은 대전시와 산업통상자원부가 함께 추진 중인 ‘T2B활용 나노융합 R&BD촉진사업(이하 T2B사업)’의 일환으로 나노산업의 역할을 재 조망하고 수요 기업 간 비즈니스 협력과 소통을 통한 나노융합 사업화 협력 촉진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는 이재관 대전시 행정부시장, 정칠희 나노융합산업연구조합 이사장, 이재영 나노종합기술원장을 비롯 전국 100여개 나노기업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포럼은 나노기업의 사업화 성공사례를 시작으로 우수제품 전시투어, 나노산업 관련 특강, 기업 간 비즈니스 협력 기회 마련을 위한 수요기업의 나노융합 협력 제안 발표 등으로 진행됐다. 

 

나노기업 간 성과공유 등 비즈니스 모색을 위해 엔앤비, 피코팩 등 T2B사업에 참여한 4개 기업의 사업화 성공사례 발표와 기업간 기술 협력 제안이 진행됐다.

 

배희경 티오이십일 소장은 점차 중요시 되고 있는 나노 안전규제에 대한 기업의 대응 방안, 나노종합기술원의 4차 산업혁명의 초석 스마트센서 등 기업의 사업화에 필요한 정보 제공을 위한 강연도 이어졌다. 

 

 

특히 나노제품의 홍보, 확산을 위해 대전 기업의 우수한 나노제품과 나노 기술의 종합세트인 모형 자동차 등 나노제품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약 80개 제품을 전시, 참여기업 간 활발한 기술교류의 장이 마련됐다. 

 

이재관 대전시 행정부시장은 “대덕특구의 역량을 기반으로 지금까지 대한민국의 먹거리를 창출해 왔듯이 앞으로 전략적인 융·복합을 통해 나노소재, 나노바이오, 나노에너지 등 미래 혁신산업을 창출해 4차 산업혁명 특별시 대전을 조성하겠다”며 기업 하기 좋은 도시 대전에 대한 관심과 적극적인 투자를 당부했다.


정칠희 나노조합 이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나노기업 대부분이 기술 중심의 중소기업이지만 T2B사업 지원을 통해 강소기업으로 도약하는 과정과 지원성과들을 언급하며 T2B사업의 활발한 전개가 계속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한편, 대전시 T2B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2017년부터 매년 20억 원씩 지역 나노기업의 다양하고 어려운 사업 애로해결과 우수 나노제품 개발에 집중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오영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