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효사랑요양원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

95세 여성 입소자 양성 판정…누적 확진자 20명
최성우 기자 | kso0102280@naver.com | 입력 2020-03-26 13:39: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군포시청 전경. (사진=군포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성우 기자] 군포시는 효사랑요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군포시에 따르면 효사랑요양원 입소자인 95세 여성이 3월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23일 2차 전수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았으나 발현 증상이 나타나 25일 재검사 결과 26일 새벽 양성으로 판정됐으며,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군포시는 효사랑요양원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해 당초 27일로 예정된 3차 전수검사를 26일로 앞당겼으며, 상황 추이에 따라 전수검사를 추가로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효사랑요양원 확진자는 17명으로 증가했으며, 군포시 누적 확진자는 20명으로 늘어났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성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