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재난안전분야 논문 공모전 개최

국민 누구나 응모 가능…10월 31일 마감
이효진 기자 | dlgy2@segyelocal.com | 입력 2020-09-08 13:47:1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재난안전 논문 공모전 포스터. (자료=행정안전부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이효진 기자] 최근 들어 안전에 대한 관심 및 다양한 재난 안전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재난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고 재난안전에 관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재난안전분야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한 ‘2020 논문 공모전’은 대학(원)생 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으로까지 참가의 폭을 확대했으며, 공모 주제도 재난안전분야 전반에 대한 내용으로 다양화했다.


2018년에는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AI·드론·빅데이터 등 신기술 활용과 재난안전 관리 등 5개 분야였다면 2019년에는 미세먼지·폭염·혹한·지진 및 복합재난관련 6개 분야로 확대했다. 

 

공모 참여를 희망하는 국민은 공모전 홈페이지에 공개돼 있는 원고작성법을 준수해 10월 31일까지 온라인으로 응모하면 된다.

공모된 작품은 주제 적합성·창의성·활용성·신뢰성 등 종합 심사를 거쳐 12월 15편이 최종 발표될 예정이다.

대상 1명(팀)에게는 행정안전부장관상과 시상금 500만 원이 수여되며, 최우수상 4팀(행정안전부장관상)에게는 시상금 100만 원이, 우수상 10팀(한국방재학회상)에게는 시상금 50만 원이 수여된다.

2019년도에는 미세먼지가 신체와 정신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미세먼지와 아동의 신체 및 정신건강 관계’가, 2018년도에는 지진 시뮬레이션 모델을 개발한 ‘2017 포항 지진 시뮬레이션 모델 개발 및 시나리오 기반 지진 재해지도 구축’이 각각 대상으로 선정됐다. 

이 밖에도 2018년 발생한 메르스 사태 당시의 대응을 분석한 ‘국가방역체계의 효과성 분석’, 무분별한 디젤엔진 개조 시 화재위험을 증명한 ‘디젤엔진에서 LPG엔진으로 개조된 차량의 화재위험성 연구’ 등도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수상작은 재난안전관련 R&D 및 정책과제 발굴을 위한 참고자료로 활용되며, 수상작 작품집을 발간해 대국민 홍보자료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행정안전부 관계자는 “최근 재난유형이 복잡·다양화 돼 새로운 위험요인에 대한 예측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재난을 사전 예방하거나 그에 대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아이디어가 반영된 연구의 필요성으로 공모전을 개최해 오고 있다”며, “국민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안심사회를 만들기 위해 국민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효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