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가 앗아간 입학식

변성진 사진작가 13
김영식 기자 | ys97kim@naver.com | 입력 2020-06-09 14:26: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변성진 작가.

 

초등학교 1학년의 첫 등교 날.


엄마 손 꼭 붙잡고 설레는 마음으로 한 발씩 학교 앞으로 향하지만...


코로나 19는 온 국민의 시간을 느리게 가게 했다.


생애 첫 학교 입학식도 못 한 초등학교 1학년들의 뒷모습이 마냥 즐거워 보이지는 않는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