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방범기동순찰연합대, 코로나19 방역에 구슬땀

야간순찰·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운영 등 시민안전에 최선
신선호 기자 | sinnews7@segyelocal.com | 입력 2020-09-08 14:40:1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동두천시 방범기동순찰연합대는 6일 전철역 4곳에서 '코로나 19 방역활동을 펼쳤다. (사진=동두천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신선호 기자] 동두천시 지역자율방재단 소속 방범기동순찰연합대는 코로나19 방역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 6일 전철역 4곳에서 진행된 방역활동은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13일까지 일주일 연장됨에 따라 더욱 꼼꼼하게 소독을 실시했다. 시민들이 자주 접촉하는 개찰구·난간 손잡이·출입문·에스컬레이터·자판기·벤치 등을 집중적으로 소독했다.

임상우 대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수도권에서 지속되고 있어 안심할 수 없기에, 코로나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방역봉사에 참여하고 있다”며, “하루빨리 시민들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는 평안한 일상으로 복귀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방범기동순찰연합대는 지난 2월말부터 정기적으로 코로나19 방역소독을 참여하고 있으며, 평소 위험지역 야간순찰,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운영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신선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