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승 없이 김포·부천행”…고양시, 서해선 연장 추진

대곡~소사 전동열차 일산역 연장운행 업무협약 체결
김한식 기자 | k44531377@gmail.com | 입력 2020-06-12 14:48:1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고양시는 김포·부천 등 수도권 서남부권을 환승없이 오갈 수 있도록 서해선(대곡~소사)의 일산역 연장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철도 관계자들이 기관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고양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한식 기자] 고양시는 철도 환승 없이 김포·부천 등 수도권 서남부권을 환승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서해선(대곡~소사)의 일산역 연장을 추진해 도시 접근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고양시는 한국철도시설공단·한국철도공사·'서부광역철도'와 지난 10일 서해선(대곡~소사) 전동열차 일산역 연장운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서해선(대곡~소사) 전동열차의 일산역 연장을 위한 관계기관의 원활한 협력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협약 내용은 ▲사업시행 및 사업비 부담 ▲관계기관의 업무분담 ▲사업비의 책정 및 납부 등 필요한 사항을 정하고 있으며, 노선 연장에 따른 최초 사업비 85억 원은 원인자부담 원칙에 따라 고양시가 전액 부담한다.
 
일산역 연장운행 사업은 별도의 선로를 건설할 필요 없이 기존 경의선 구간인 대곡역에서 일산역를 잇는 약 6.8㎞에 대한 시설개량 사업이다. 환승역 4개소(곡산·백마·풍산·일산)를 서해선(대곡∼소사)복선전철 민간투자 시설사업과 연계해 추진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대곡~소사선 개통과 동시에 일산역 연장운행이 될 경우 수도권 서남부를 직선으로 잇는 철도망이 없는 고양시의 교통 편의 향상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해당 사업이 차질 없이 신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한식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