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100살 먹은 빈티지 시계의 자태

김영식 | ys97kim@naver.com | 입력 2019-03-12 14:53: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현대백화점그룹.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현대백화점은 오는 24일까지 압구정본점 2층에 위치한 260여년 전통의 명품 시계 브랜드 바쉐론 콘스탄틴 매장에서 빈티지 시계 애호가들을 위한 ‘레 콜렉셔너(Les Collectionneurs)’를 선보인다.   

 

ⓒ 현대백화점그룹.


이번 행사에선 1913년에서 1931년 사이 제작된 회중시계(포켓워치) 4점과 1927년에서 1965년 사이 제작된 손목시계 14점이 전시되며, 대표상품은 1913년에 생산된 회중시계 ‘Ref.12062 ’, 1929년 생산된 회중시계 ‘Ref.12061’, 1951년도에 생산된 ‘미닛리피터’ 등이다.  

 

ⓒ 현대백화점그룹.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