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조기검진 상호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대구 서구치매안심센터-대구가톨릭대병원, 치매예방 노력
최영주 기자 | young0509@segyelocal.com | 입력 2019-09-05 15:08:4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최영주 기자] 대구 서구치매안심센터는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과 치매 조기검진 협약병원 지정 및 협력의사 위촉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치매 조기검진을 위한 진단검사 및 감별검사 수행과 신경과 전문의가 주 1회 4시간 치매안심센터에서 환자의 치매 증세 진료에 협력하기로 한 것이다.


대구가톨릭대학교 관계자는 “대학병원이 진료기능 외에 지역사회 주민의 치매 예방을 위한 역할을 할 수 있어 큰 의미”라고 밝혔다.


서구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치매 조기검진에 대한 지역주민의 관심을 채워주는 민·관 협치의 좋은 사례”라고 밝혔다. 

 

▲ 대구시 서구치매안심센터가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과 협약식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시 서구 제공)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영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