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 올해도 ‘민간임대주택’ 개발사업 뛰어든다

서울 대방동 주택사업…주택금융공사 보증범위 확대 첫 사례
김영식 | ys97kim@naver.com | 입력 2019-01-11 15:14: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코람코자산운용은 올해 첫 프로젝트로 민간임대주택 개발 사업을 선정했다.(사진=코람코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코람코자산신탁은 자회사 코람코자산운용의 올해 첫 프로젝트로 서울 대방동 민간임대주택 개발 및 운영사업을 추진한다. 

 
11일 코람코에 따르면 코람코자산운용은 지난달 27일 임대주택 개발을 위해 ‘코람코 제86호 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이하 코람코 민간임대주택 2호)’를 통해 서울 동작구 대방동 일대 5필지 규모의 토지 및 건물을 매입했다.


코람코는 해당 부지에 기존 노후 건물을 철거하고 지하 3층~지상 12층의 도시형생활주택 137세대 및 리테일, 커뮤니티시설 등 근린생활시설을 신축하고 8년 간 임대 운영할 예정이다.


이 부지는 지하철 7호선 보라매역 인근에 위치하며, 2022년 신림 경전철 개통이 예정돼 지가 및 임대료 상승이 기대되는 입지로 평가된다.


‘코람코 민간임대주택 2호’는 개인투자자가 참여 가능한 간접투자 상품으로, 일반적인 수익형 부동산 직접 투자와 달리, 투자자는 펀드에 투자하고 펀드가 임대주택 개발 및 임대 운영해 그 수익을 배당받는 구조다.


이에 따라 개인투자자가 직접 부동산을 분양·매입해 임대 운영하는 것보다 건축비용, 임대 마케팅 비용, 금융비용 등을 아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 전문 부동산 운용사의 안정적인 운영으로 정기적인 임대수익과 향후 매각차익도 공유할 수 있다.


예상수익률은 약 6% 후반대로, 향후 매각차익 포함 시 IRR은 약 12%대가 예상된다는 게 사측 설명이다.


해당 사업은 코람코가 지난해 선보인 서울 천호동 민간임대주택 개발 사업(코람코 제72호 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에 이은 두 번째 프로젝트다.


코람코는 이번 사업이 주택금융공사의 건설사업자금 보증범위 확대를 적용받게 될 것으로 예상한 가운데 향후 민간임대주택사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람코 관계자는 “코람코자산신탁도 그동안 민간임대주택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은 물론 안전성이 확보된 최적의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코람코는 민간임대주택 2호는 이런 노력의 결실로 앞으로 개인 간접투자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