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 실시

28일까지 진행…안전하게 자전거 타는 방법 교육
최성우 기자 | kso0102280@naver.com | 입력 2020-02-03 15:25:3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어린이들이 '찿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수원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성우 기자] 수원시가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 참가 신청을 받는다.
 

오는 28일까지 진행되는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은 학생들에게 안전하게 자전거를 타는 방법을 가르쳐주는 것으로서, 지역 99개 초등학교 4학년, 100개 중·고등학교 1학년이 대상이다. 교육은 해당 학교에서 진행되며, 성인·노인도 20인 이상 단체로 신청하면 교육받을 수 있다. 

 

수원시자전거연맹 소속 전문 강사가 신청 학교·기관을 찾아가 교육한다. 교육을 원하는 학교·단체는 28일까지 수원시자전거연맹에 전화·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교육은 이론·실기교육으로 진행되는데, 먼저 자전거는 놀이기구가 아닌 ‘차량’이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안전수칙을 알려준다. 또 안전모, 팔꿈치·무릎 보호대 등 안전 장비 착용법과 자전거 점검 방법을 설명한다. 

 

수원시는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이 안전하게 자전거를 운행하는 습관을 만들어주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속적인 안전교육으로 자전거 교통사고를 줄이고, 예방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자전거에 대한 이론을 배우고 안전의식을 높이면 안전 운행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교통 취약계층인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지속해서 자전거 안전교육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성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