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모도, 수도권 최고 힐링‧스테이케이션 휴가지 변모

강화군, 군도12호선 보행환경개선 본격 추진
유영재 기자 | jae-63@hanmail.net | 입력 2020-08-12 15:28: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석모도_만남의 광장 조감도. (자료=강화군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유영재 기자] 강화군은 삼산면 신축 주민자치센터와 힐링공원의 주민 접근성 개선을 위해 ‘군도 12호선 보행환경 개선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12일 강화군에 따르면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오는 31일까지 토지보상협의를 마무리하고, 힐링공원 입구에서 장암마을까지 1.7km 거리에 폭 2m의 인도 조성공사를 연차별로 추진할 계획이다.

 

보행환경 개선사업이 완료되면 주민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도로를 통행해 주민자치센터와 힐링공원을 이용할 수 있을 뿐만아니라 석모도 자연휴양림 및 수목원도 보행환경으로 연계돼 스테이케이션 휴가지로서의 면모를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 군도12호선 보행환경 개선구간. (자료=강화군제공)


강화군은 관광기반시설 정비 및 확충으로 주민소득 향상과 지역균형발전을 촉진시키기 위해 석모대교 인근에는 사업비 54억 원을 투입해 만남의 광장·공영주차장·공중화장실·전망대·해명산 등산로 등 편의시설을 설치한다.

 

석모도 자연휴양림에는 수목원~휴양림 구간 데크 시설을 조성하는 등 석모도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조망을 활용해 수도권 제일의 힐링 여행지로 만들어 나가고 있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자치센터와 힐링공원이 준공되고 보행환경까지 개선이 되면 군민들의 삶의 질이 높아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석모도를 오래 머물며 휴식과 재충전을 하는 스테이케이션 휴가지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영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