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개방형 출입문 설치

라안일 기자 | raanil@hanmail.net | 입력 2017-09-12 15:30: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유성구청 사무실 출입문이 투명한 유리문으로 교체돼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의 모습이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유성구청>

 

[세계로컬신문 라안일 기자] 대전 유성구는 9월부터 구청 전체 사무실의 출입문을 불투명한 목재문에서 투명한 유리문으로 전면 교체했다고 12일 밝혔다.  

 

구는 2500만원을 투입해 본관동 주출입문 31개는 유리문으로 교체, 부출입문 25개는 인테리어필름으로 보수해 민원인이 편안하고 부담 없이 구청을 방문할 수 있는 청사환경 제공과 민원인과 직원들의 원활한 소통으로 열린행정을 실현하고자 했다.

 

특히 구청사가 지은 지 25년이 넘어 사무실 출입문이 모두 불투명한 나무문으로 돼 있어 폐쇄적이고 답답한 이미지가 강해 불통이 연상된다는 직원과 민원인의 의견이 반영됐다.

 
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11월까지 단계적으로 교체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으로 앞으로도 주민중심의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라안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