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수 청장 “미래 신산업 혁신성장 거점으로 조성”

경기경제자유구역청장 취임…혁신생태계 구축 다짐
이배연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21-02-15 15:43:1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제7대 이진수 경기경제자유구역청장

[세계로컬타임즈 이배연 기자] 이진수 전 안양 부시장이 15일 경기경제자유구역청 제7대 청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오는 2024년 2월 14일까지 3년이다.


이 신임청장은 KDI 국제정책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1994년 제37회 행정고시로 공직에 입문했다.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 정책기획관, 투자산업심의관과 부천, 안산, 안양시 부시장 등을 지내며 지자체 행정을 두루 거친 행정 전문가다.

 

뛰어난 행정 추진력과 국가사회발전 기여로 2013년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이 신임청장은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은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지난 한해 7개 기업과 7억2,900만 달러의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큰 성과가 있었다”며 “경기경제자유구역을 미래 신산업 혁신성장 거점으로 조성하기 위해 친환경 미래모빌리티 및 육‧해‧공 무인이동체 산업을 유치하고 혁신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배연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