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코인, 암호화폐 기술력으로 다양한 플랫폼 구현

6일 두바이에서 3주년행사… “2019년 투자 아닌 응용기술 붐” 기대
온라인뉴스팀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18-12-03 15:51:2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요코인은 두바이 3주년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누네서네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온라인뉴스팀] 요코인센터를 운영하는 누네서네는 이더리움 창업자가 예상하는 2019년 암호화폐 붐과 요코인이 가진 기술력이 일맥상통한다고 보고 있다. 

 


3일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AMB크립토에 따르면 비탈릭 부테린 이더리움 창업자는 “2019년 또다시 암호화폐 붐이 일어날 것”이며 “2017년처럼 투자에 의한 붐이 아닌, 사람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실질적인 응용 기술에 의해 나타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2018년 들어 주요 암호화폐의 가치가 반으로 줄었다”며 “ 실제로 많은 팀이 장기적인 기술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하여 누네서네 관계자는 “요코인(Yocoin)은 일상생활에서 요코인을 통한 결제가 가능하다는 것이 큰 경쟁력”이라고 밝혔다. 


또한 요코인에 대해 “여행 관련 플랫폼 고요트립과 공과금납부 관련 플랫폼 요빌스, 오프라인결제 관련 플랫폼 요마트, 모바일결제 관련 플랫폼 요페이, 선물투자 관련 플랫폼 요에프엑스, 코인거래소 관련 플랫폼 요니엑스, 은행관련 플랫폼 요뱅크, 카지노 관련 플랫폼 요슬롯 등 이미 플랫폼을 구현하고 있다는 점에서 다른 암호화폐보다 월등하게 앞선 기술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요코인은 오는 12월 6~9일 두바이에서 요코인 3주년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온라인뉴스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