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새만금 33센터에 뿌려진 개사료

자유한국당 현장최고위원회의 개최…황 대표 빠져나가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19-05-20 16:40: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새만금 33센터 앞에20일 오전 뿌려진 개사료. (사진=조주연 기자)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자유한국당이 현장최고위원회의를 개최한 새만금 33센터 앞에 개 사료가 뿌려져 있다.

 

자유한국당은 20일, 전북 김제시 새만금 33센터에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개최했고 황교안 대표를 비롯, 나경원 원내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 날 사회운동가로 잘 알려진 A 씨가 개사료를 들고 황교안 대표가 밖으로 나오길 기다리고 있었다. A 씨는 검은 차량을 타고 빠져 나가는 황 대표를 향해 개 사료를 뿌리려 시도했으나 경찰의 제지로 실패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