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언석 의원, 국비 1천5백억원 확보…지역발전 앞장

2021년 김천 발전 위한 예산 확정…국회에서 증액 성과
유영재 기자 | jae-63@hanmail.net | 입력 2020-12-03 20:29:1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송언석 의원이 지난 국정감사에서 질의 하고 있다. (사진=의원실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유영재 기자] 송언석 국회의원(국민의힘·경북 김천)이 2021년도 국비 예산 확보로 김천 발전에 청신호가 켜졌다. 

 

송 의원이 지난 2일 국회에서 통과된 ‘2021년도 예산안’에서 김천발전을 위한 주요 국비예산을 대거 확보한 것.

 

국회 심의를 거친 내년도 정부 예산에 문경~김천 내륙철도·김천~거제 남부내륙철도·자동차 튜닝 성능·안전시험센터·비가시권 드론 전용 비행장 및 면허시험장·국토안전관리원 교육원 설치 등 운영합리화 방안·국도 건설 및 개량 등 국비 예산이 대거 확보돼 김천시민의 삶이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2021년 김천 발전을 위한 국비예산은 모두 1,492억1천만원이다. 사업별로는 ▲문경~김천 내륙철도 기본계획수립비 35억원 ▲김천~거제 남부내륙철도 건설 예산 406억원이 확보돼 김천이 철도교통의 중심 도시로 도약할 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했다.

그리고 ▲자동차 튜닝 성능·안전시험센터 건립 예산 14억원 ▲비가시권 드론 전용 비행장 및 면허시험장 구축 예산 21억원을 확보해 김천 미래 먹거리 사업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으며 ▲국토안전관리원 교육원 설치 등 운영합리화를 위한 방안 마련 예산 3억 원이 확보됐다.

시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한 도로사업으로는 ▲옥률~대룡 국도대체우회도로 건설 203억4천만원 ▲주상~한기리 국도개량 324억2천만원 ▲김천~구미간 국도개량 135억원 ▲한기리~교리간 국도개량 113억원 등이 확보됐다.

또한, ▲김천의료원 분만산부인과 운영 및 건강증진센터 33억원 ▲김천의료원 감염병 대응시설 확충 예산 2억2천만원이 확보돼, 시민의 건강과 복지증진에 기여하게 됐다.

이와 함께 ▲광기 농어촌마을하수도사업 2억5천만원 ▲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건립 43억원 ▲이전 공공기관연계 육성사업 22억원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지원 36억원 ▲도시재생 뉴딜사업 30억3천만원 ▲전통시장 주차환경 개선사업 2억6천만원 ▲지역ICT이노베이션스퀘어 지원사업 50억원 ▲SW융합클러스터 1억4천만원 등 혁신도시와 원도심을 발전시키고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첨단기술 개발 및 전문인력 양성을 선도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국회 심의과정에서 김천과 관련된 주요사업 예산 53억원을 추가 확보했다. 이 가운데 ▲국토안전관리원의 교육원 설치 등 운영합리화 방안 마련을 위한 예산 3억원 ▲광기 농어촌마을하수도 사업 2억5천만원 ▲김천의료원 감염병 대응시설 확충 예산 2억2천만원은 정부안에는 없던 신규 사업이다. 

 

이와 함께 ▲문경~김천 철도사업 예산 5억원 ▲옥률~대룡 국도대체우회도로 건설예산 35억3천만원 ▲주상~한기리 국도개량사업 5억원이 국회에서 증액됐다.


송 의원은 “한푼이라도 더 많은 예산을 확보키 위해 소관부처와 재정당국을 설득한 결과 결실을 얻어냈다”며 “지역의 현안사업들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영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