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마산의료원 찾아가는 검진사업 실시

온라인뉴스팀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18-02-07 09:58:2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찾아가는 경남 마산의료원의 검진사업이 7일부터 시작된다.

경남도는 찾아가는 마산의료원 검진사업을 위해 지난해 5억600만원의 사업비로 최신 의료장비 14종을 장착한 대형 검진버스를 확보했다.

올해는 9000만원의 운영비로 의사 3명 (경상대학교병원 안과·이비인후과·비뇨기과 의사), 간호사 2명, 검사요원 3명, 행정요원과 운전원 각 1명으로 구성된 총 10명의 인력이 무료 순회검진에 투입된다.

검진지역은 시·군과 협조해 안과, 이비인후과, 비뇨기과가 없는 지역 및 서부경남 군부 지역을 포함한 13개 지역을 우선 선정했다. 내달부터 연말까지 해당 시군이 지정한 장소에서 월 2~3회 1200명(1회 50명)에게 검진서비스를 제공한다.

검진일정은 7일 의령군을 시점으로 하동군·김해시·함양군·산청군·거창군·남해군·합천군·고성군·통영시(도서지역)·함안군·창녕군·사천시 순으로 총 24회에 걸쳐 이뤄진다.

창원=안원준 기자 am3303@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온라인뉴스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