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여행 ‘최우수 글로컬 관광상품’ 선정

온라인뉴스팀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18-02-09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여행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전국 10대 글로컬(glocal) 관광상품에 선정됐다.

글로컬은 세계화(global)와 현지화(local)의 합성어로, ‘지역 특성을 살린 세계화’를 의미한다.

8일 대구시에 따르면 지난 2년간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결과, 외국인 관광객 유치 가능성이 큰 글로컬 관광콘텐츠 10개가 선정됐는데, 대구의 글로컬 상품인 ‘진짜 즐기는, 진짜 대구여행’은 학계 및 업계 관광전문가로 구성된 컨설팅단의 현장평가를 통해 가장 높은 점수를 얻어 ‘2017 최우수 글로컬 관광상품’으로 이름을 올렸다.

정부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수도권 편중현상을 완화하고 지역의 매력있는 관광자원을 개발하기 위해 글로컬 관광 육성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지난 1년간 문화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글로컬 단체여행상품 외국인 관광객을 모객해보니 총 7만3899명으로 집계됐는데, 이 중 대구를 찾은 관광객이 1만6403명으로 최고 실적을 거뒀다.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는 “대구 근대골목과 서문시장, 동성로, 팔공산 케이블카 등의 콘텐츠로 구성된 ‘진짜 즐기는, 진짜 대구여행’은 시티투어버스, 외국인 대상 문화해설사 양성 및 코스 간 연계성 등 상품의 기반성 항목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한국관광공사는 개별관광객(FIT) 위주의 세계적 여행 흐름을 반영해 올해부터는 글로컬 관광지역에 대한 개별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공사는 최근 개별관광객을 위한 4개 외국어(영어·일어·중국어 간체·중국어 번체) 글로컬 관광 가이드북인 ‘Must Experience 10 Korea Attractions’(꼭 가봐야 할 글로컬관광지 10곳)를 발간했다.

아울러 공사 홈페이지 e-book 다운로드 서비스, 인천공항 입국장 영상광고, 외국인 자유여행 콘테스트 개최 등을 통해 외국인의 지방관광 관심 유발 및 외국인 눈높이의 상품개발에 주력할 방침이다.

대구=문종규 기자 mjk206@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온라인뉴스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