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으로 파주 아파트 1000세대 정전

온라인뉴스팀 | news@segyelocal.com | 입력 2018-04-10 20:36: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10일 오후 3시 10분쯤 경기 파주시 금촌1동에서 강풍에 나무가 전봇대 사이 전깃줄을 덮쳐서 일대에 정전이 발생했다.

한전 측이 나무를 잘라내고 복구 작업을 벌여 약 1시간 만에 전기공급을 재개했다고 시 관계자는 설명했다.

그러나 주민 약 1천가구가 입주한 인근 아파트단지 2곳에는 아직 전기공급이 재개되지 않아 주민들이 2시간째 피해를 겪고 있다.

아파트에서는 승강기와 화재소방펌프에만 공급되는 비상전력을 가동 중이다.

전봇대 인근에서 전화부스가 강풍에 쓰러지는 피해도 있어 한전 측은 정확한 정전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파주=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온라인뉴스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