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소년체육대회서 시·군종합채점 폐지 전망

김을지 | ejkim@segye.com | 입력 2019-03-15 03:2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도 소년체육대회에서 개회식과 시·군별 종합채점제가 사라질 것으로 보인다.

14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도 소년체육대회를 명실상부한 청소년 스포츠 축제로 만들기 위해 다음 달 5일과 6일 열리는 제48회 대회에서 다양한 변화를 시도하기로 했다.

대표적인 ‘내·외빈용 행사’로 꼽히는 개회식을 폐지하기로 했다.

도교육청은 개회식 비용 1400만원은 단체 응원 등을 위해 경기장을 방문하는 학교의 차량 운영비 등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또 지역별 과열경쟁을 줄이기 위해 시·군 종합채점제를 폐지하기로 했다.

엘리트 선수만 출전하는 관행을 없애기 위해 일반 학생들도 대회에 참가할 수 있도록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도 소년체육대회를 학생들이 평소 닦은 기량을 맘껏 발휘할수 있는 축제로 만들기 위해 개회식을 폐지하고, 채점제 등을 개선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청주=김을지 기자 ejkim@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을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