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휴가는 전남 섬 해수욕장으로 오세요.

한승하 | hsh62@segye.com | 입력 2019-05-16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올해 여름 휴가계획으로 고민하는 도시인들을 위해 섬에서 나만의 감성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힐링 장소 20곳이 담긴 책자가 나왔다.
 
15일 전남도에 따르면 도내 54개의 해수욕장 중 섬 해변 20곳을 뽑아 소개해는 ‘하마터면 못 갈뻔했다’ 홍보 책자(사진)를 발간했다. 아이들과 함께 오는 가족 단위 이용객과 젊은 청년층을 겨냥해 제작한 맞춤형 책자다. 
 
120여 쪽 분량으로 전남의 섬 안에 있는 20개 해수욕장을 소개하고 있다. 낙조가 아름다운 외달도 해수욕장, 다도해의 보석으로 불리는 거문도해수욕장, 천혜의 선박 대피소로도 활용되는 안도 해수욕장, 몽돌로 꽉 채워져 독특한 해변 경관이 있는 송이도 해수욕장 등이 소개됐다.
 
특히 이 책은 스쳐 읽고 버리는 일회성 홍보물 형식에서 벗어나 이야기가 담겨있는 일러스트 동화형식으로 꾸며졌다. 어린이들이 해수욕장에 대한 재미와 학습을 함께 할 수 있는 내용으로 채워져 기존 홍보 책자와 차별화했다.
 
주인공인 ‘해변이’가 전남 섬 해수욕장을 여행하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를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풀어 해수욕장에 대한 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해수욕장에서 피서를 즐기면서 주변 섬 지역을 구석구석 살펴볼 수 있도록 유적지·특산물·가볼 만한 곳 등 다양한 정보를 담았다.
 
이상심 전남도 섬해양정책과장은 “자녀에게는 동화책, 부모에게는 예쁜 수필집이 될 수 있어 책 자체로서 소장가치도 있다”며 “그동안 느껴보지 못한 올해 여름 ‘해변이’를 따라 전남 섬 해수욕장으로 여행을 떠나보길 권한다”고 말했다.
 
무안=한승하 기자 hsh6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한승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