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 힐링, 산격야영장에서 시원한 여름을

문종규 | mjk206@segye.com | 입력 2019-05-16 03:05: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시는 무더운 여름철 시민들이 도심하천에서 편안한 휴식과 힐링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금호강 산격대교 상류에 16일 야영장을 개장한다.
 
시는 여름철 마다 시민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받았던 금호강 산격야영장을 올해도 같은 자리에서 운영한다.
 

금호강 산격야영장. 대구시 제공
산격야영장은 산격대교 상류 금호강 둔치 잔디광장과 주차장을 활용해 지난 2017년부터 여름철 야영장으로 운영해 왔다.
 
8500㎡ 규모의 하천부지 잔디광장에 50면의 야영장이 조성되는 산격야영장은 주차장, 화장실, 음수대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고 16일부터 8월 29일까지 운영되며 잔디보호 및 야영장 일원 환경정비를 위해 매주 화, 수요일은 휴장한다.
 
야영장은 가족단위의 이용객들이 부담 없이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무료로 제공되나, 텐트 등의 물품대여는 하지 않으므로 야영에 필요한 모든 장비는 이용객들이 직접 준비해야 한다.
 
야영장 이용방법은 야영장 입구 관리사무소를 방문, 야영객숙박대장에 이용객 등록 후 이용 할 수 있고, 별도의 예약은 받지 않으며 장기 야영객 방지를 위해 1회 2박3일까지 이용 가능하다.
 
야영장 일정구역 내에서 취사는 가능하지만 다른 이용객들에게 불편을 주는 고성방가, 음주소란, 폭죽놀이 등의 행위는 금지된다.
 
최삼룡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금호강 야영장은 한여름 무더위를 피할 수 있고 가족과 함께 편안한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명소가 될 것이다”며 “야영장의 모든 시설은 시민들이 자율적으로 이용하는 것이므로 성숙된 시민의식을 보여주길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대구=문종규 기자 mjk206@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문종규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