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찍어도 전현무" 김숙 남장 사진에 '大폭소'… 전현무 여장에 화답

소봄이 | ace4@segye.com | 입력 2019-05-27 10:54:1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코미디언 김숙이 사진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남장한 모습을 공개하자 눈길을 끌고 있다.
 
김숙은 지난 26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내 이럴 줄 알았어!! 어떻게 찍어도 전현무잖아”라는 글과 함께 남자로 변신한 자신의 사진 3장을 올렸다.
 
공교롭게도 김숙의 남장 사진은 전현무와 똑 닮아 웃음을 자아낸다. 누리꾼들은 “정말 전현무인 줄 알았다”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를 본 코미디언 박나래는 “완전 전현무…아니 전현숙”이라며 “선배님, 저는 무서워요. 저도 그럴 거 같아요(남장하면 전현무일 것 같다)”고 댓글을 달았다.
 
이어 코미디언 양세형은 “역시, 멋지다”라며 반응했고, 방송인 노홍철은 “너무 전현무다”라며 폭소했다.
 
한 누리꾼은 “전현무 SNS 팔로우 한 줄 알고 팔로우 끊을 뻔 했다”며 격한 반응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한편 전현무 역시 지난 25일 자신의 SNS에 “김숙인가 전현무인가?”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전현무는 사진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여자로 변신했고, 김숙과 놀라울 정도로 닮아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전현무(사진 왼쪽)와 김숙(〃 오른쪽)은 함께 KBS2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 중이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김숙·전현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갈무리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소봄이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