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국유림사무소, 산림생태계 보호위한 친환경벌채 추진

안원준 | am3303@segye.com | 입력 2019-07-12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남 함양국유림관리소는 재해를 예방하고 산림생태계와 경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친환경벌채를 추진하고 있다.
 
‘친환경벌채’란 모두베기할 때 일정면적(10% 이상)을 원형과 정방형의 군상 또는 수림대를 남겨 친환경적이고 효율적인 목재생산을 하는 방법을 말한다.
 
국유림관리소는 지난해 거창군 외 4개 지역에서 115ha를 대상으로 친환경벌채를 하였으며 올해는 120ha 이상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친환경벌채를 하였을 시 산림생태계와 경관이 유지되어 종 보호에 필요한 환경조성으로 생물다양성을 유지할 수 있고 산림재해가 피해가 줄어들어 건강한 숲을 조성할 수 있으며, 벌채한 나무는 목재로 활용되어 국내산 목재 자급률 제고에 이바지한다.
 
창원=안원준 기자 am3303@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안원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