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정취 만끽하세요”…대구시 ‘추억의 가을 길’ 24곳 선정

김덕용 | kimdy@segye.com | 입력 2019-10-19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시는 단풍이 아름다운 길, 사색·산책하기 좋은 길 등 도심에서 가을 정취와 낭만을 느낄 수 있는 ‘추억의 가을 길’ 24곳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가을 단풍으로 물든 팔공산순환도로 전경. 대구시 제공
가족, 연인과 함께 드라이브를 즐기며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팔공산 일대 팔공로와 팔공산순환도로가 대표적이다.
 
시는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팔공산 단풍축제를 연다. 이곳에는 오는 29일쯤 단풍이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대구 남구 봉덕동 앞산 자락길. 대구시 제공
팔공산이 멀게 느껴지고 인근에서 가벼운 등산을 하고 싶다면 앞산 자락길도 추천 대상이다.
 
앞산 자락길은 고산골(남구 봉덕동)에서 달비골(달서구 상인동)까지 산자락을 따라 이어져 있다. 경사가 완만해 어린아이들과 함께 가볍게 가을 숲길을 즐길 수 있다.
 
대구 시내가 한눈에 들어오는 앞산 전망대를 방문해 사진 한 장 남겨 보는 것도 좋은 추억이 된다.
 
가을을 즐기며 산책하고 소풍하기에는 두류공원, 대구수목원, 대구스타디움 등도 빼놓을 수 없다.
 
대구수목원은 입구 초소에서 유실수원까지 연결되는 마중길과 1주차장에서 양치식물원까지 흙길 산책로가 걷기에 제격이다.
 
오는 28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국화전시회도 열려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이 밖에 국채보상운동 기념공원, 2·28기념중앙공원, 경상감영공원, 달성공원 등도 가을 나들이에는 적합하다.
 
성웅경 대구시 녹색환경국장은 “바쁜 일상 속에 가까운 가을 길을 걸으며 깊어가는 가을을 경험해보는 것도 좋은 추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덕용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