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2020년 재난·산업안전 분야 5관왕 달성

추영준 | yjchoo@segye.com | 입력 2020-07-22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구본환(왼쪽) 인천공항공사 사장이 인천공항 주요 시설물을 점검하고 있는 모습.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을 비롯해 재난안전 및 산업안전 정부 평가에서 5관왕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공항공사는 행정안전부의 ‘2020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등급을 받은 데 이어 코로나19 대응 등 우수한 공적을 인정받아 국가 재난관리유공에서 대통령 표창 및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받는 등 3관왕을 달성했다.  
 
또 산업안전 분야에서 공항공사는 지난 7월 8일 안전보건공단이 주최한 ‘2020년 공공기관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안전보건공단의 ‘위험성평가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는 공사 자회사가 참가하여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2관왕을 차지했다.
 
공항공사는 대한민국의 관문인 인천공항의 무중단·무결점 운영을 최우선 경영목표로 두고 재난안전 관리체계를 구축해 세계 최고 수준의 공항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국가 방역의 최전선으로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인천공항은 ‘안전은 타협할 수 없는 가치’라는 인식을 전제로 재난안전 관리체계를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며 “각종 재난상황 예방활동과 비상훈련을 지속적으로 시행함으로써 여객과 공항 종사자 모두에게 안전한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추영준 기자 yjchoo@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추영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