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폭염나기 생수 7만5천500병 무료 제공

배달·택배노동자 1일 1인 1병씩
22일부터 27개 노동자종합지원센터 등 입구에 아이스박스 비치
이효진 기자 | dlgy2@segyelocal.com | 입력 2022-06-22 09:56: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생수 무료제공하는 곳을 알 수 있는 얼음물지도 (사진=서울시) 

 

[세계로컬타임즈 이효진 기자] 서울시는 무더위 속에서도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오랜시간 외부에서 일하고 있는 배달라이더, 택배, 퀵서비스, 대리기사 등 이동노동자들에게 생수 7만 5,500병을 무료로 배포한다.


이번 지원은 롯데칠성음료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 생수를 서울시가 운영 중인 노동자종합지원센터 및 노동자 밀집지역 등에 비치해 폭염으로 고생하는 이동노동자들에게 나눠준다.

배포장소는 ▴서울시립 및 구립 노동자종합지원센터 19개소 ▴휴(休)이동노동자쉼터(합정·북창·서초·녹번·도봉) 5개소 ▴도봉·강서·강동 이동노동자쉼터 등 총 27개소다.

생수는 1인당 1일 1병 제공되며, 비치장소 입구에 아이스박스를 설치해 이동노동자들이 편한 시간에 들러 자유롭게 생수를 꺼내 마실 수 있도록 한다.

한편, 서울시는 일하면서 억울한 일을 당했거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동자를 위한 맞춤형 상담 및 법률구제를 지원하는 ‘서울노동권익센터’와 ‘노동자종합지원센터(시립 4, 구립 17)’ 총 22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이 외에도 급증하는 이동노동자를 위한 전용 휴게시설인 ‘휴(休) 이동노동자쉼터’를 서초, 북창, 합정 등 5곳에 설치해 이동노동자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전국 최초로 배달라이더를 위한 상해보험도 지원 중이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효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